현재위치 : Home > 통기타상품 > 액세서리 구매가이드 >

액세서리 구매가이드

통기타에도 꾹꾹이를 물려보자 #3 - 프리앰프 사용하기
글쓴이 : 보나 날짜 : 2011-10-24 (월) 17:39 조회 : 7822

이전시간까지 이펙터의 개념과 어쿠스틱 기타에서 정말 필요한 D.I.에 대해서 알아보았는데요.
많은 부분 도움이 되셨을 거라 생각합니다(저만의 생각은 아니겠죠?ㅎㅎ)
오늘은 꾹꾹이를 알아보는 세번째 시간으로 프리앰프(Preamp)에 대해서 알아보려 합니다.

프리앰프도 이펙터의 개념보다는 사실 앰프에 더 가깝긴 하지만 톤을 만드는데 있어서 정말 중요한 장비이기 때문에 언급을 안 할수가 없군요.
요즘엔 꾹꾹이 스타일로도 많이 나오고 있기 때문에 알려드리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실질적으로 톤을 만들때 프리앰프를 거치지 않고선 좋은 톤을 만들 수 없기 때문이죠.
그럼 오늘도 아주 쉽게 설명 들어가보도록 하겠습니당~^^

다이렉트박스(DI박스), 이펙터에 대해 알고 싶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다이렉트박스 사용하기]   [이펙터 알아보기]

프리앰프를 이야기하기 전에..


직접적으로 프리앰프를 이야기 하기전에 먼저 앰프의 개념을 이해하시면 프리앰프를 좀 더 쉽고 확실히 아실 수 있을 거에요.
앰프라는 장비는 쉽게 생각하면 기타를 연결해서 더 큰 소리로 연주할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일종의 소리를 증폭시켜주는 장치라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이러한 앰프의 구성은 악기의 소스를 가장 먼저 받아들이는 프리앰프 부분과 프리앰프에서 받은 작은 출력을 증폭해주는 파워앰프.
그리고 그 증폭된 사운드를 실질적으로 우리가 들을 수 있는 소리로 바꿔주는 캐비넷(스피커)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보통 앰프라 하면 흔히 콤보형(일체형)앰프를 주로 생각하시는데요.
가장 저렴하면서 범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앰프가 콤보형 앰프이기 때문에 가장 많이 보셔서 그렇게 생각하시는 것 같습니다.




바로 이렇게 생긴 것이 콤보형앰프입니다.
역시 흔히 보신 스타일의 앰프죠?
콤보형 앰프에는 하나의 앰프에 프리앰프, 파워앰프, 스피커가 하나로 통합되어 있습니다.




그 다음으로 보실 앰프가 바로 이 앰프입니다.
스택형 앰프라고 부르구요.

큼지막한 스피커위에 좀 더 작은 기기가 있는 것이 보이는데요.
그걸 헤드라고 부르구요
그 헤드 부분이 오늘 이야기 할 프리앰프 부분입니다.
앰프의 모델이 따라 다르지만 보통 프리앰프와 파워앰프가 하나로 구성되어 있는 것이 많습니다.
이런 스택형 앰프는 일반적으로 어쿠스틱 기타용보다는 일렉이나 베이스 기타 앰프가 많이 있습니다.

오늘 우리가 중점적으로 다루게 될 부분은 바로 이 프리앰프입니다.
이런 프리앰프를 꾹꾹이 스타일로 만들게 되면 확실히 편하게 톤을 조절할 수 있게 되죠.

프리 앰프란?


위의 앰프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잠깐 언급을 했는데요.
프리앰프란 악기에서 출력된 신호를 가장 처음으로 받아들이는 부분입니다.
처음 프리앰프로 들어오는 신호는 불규칙하기 때문에, 이것을 안정적으로 바꾸어서 파워앰프로 보내주는 역할을 합니다.

게다가 프리앰프에는 사운드의 톤을 조절할 수 있는 노브가 있습니다.
파워앰프에는 톤을 조절할 수 있는 노브가 없기 때문에 프리앰프에서 만들어지는 톤이 우리가 연주할 때 듣게 되는 톤입니다.

이 톤이라는 것이 정말 중요한데요.
톤을 만드는 능력이 기타 실력과 함께 중요시 되고 있습니다.
톤을 잘 뽑아 낸다는 것은 그만큼 귀가 좋다는 뜻으로도 이해될 수 있기 때문이죠.

개인적으로는 악기를 연주하는 손에서 사운드 톤의 90%이상이 나온다고 생각하지만, 나머지 10%는 기계적인 부분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것이죠.

그럼 여기서 "앰프를 사용하면 앰프에 프리앰프라는게 있고, 거기서 톤을 조절할 수 있는데 왜 굳이 꾹꾹이를 들고 다녀야 하죠?"라고 물어보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네~ 생각하시는 것처럼 앰프에 프리부분이 달려있어서 거기서 톤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충분히 원하는 톤을 만들수도 있구요.
그렇지만 꾹꾹이는 내가 늘 가지고 다니는 장비이기 때문에 나에게는 아주 익숙한 장비이죠.
늘 만지던 장비로 톤을 만들기 때문에 내가 원하는 톤을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그리고 앰프마다 사운드가 다르기 때문에, 앰프의 소스를 Bypass(앰프의 소스를 거치지 않고 우회하는 것으로 이해하시면 됩니다.)시키면 내가 가지고 있는 프리앰프의 사운드로만 소리를 잡을 수 있기 때문에 내가 원하는 톤으로 연주할 수 있게 되는 거죠.
바로 이점이 꾹꾹이 프리앰프를 사용하는 가장 큰 이유입니다.

게다가 프리앰프를 사용하면 원래의 소스를 최상의 상태로 유지해주기 때문에 믹서에서 사운드를 컨트롤하기에도 용이하다는 장점이 있어요.


프리앰프의 종류


그럼 프리앰프의 종류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지만 흔히 볼 수 있는 타입 위주로 말씀을 드릴게요.

1. 랙형



먼저 랙형이 있습니다.
사진으로 보기에도 뭔가 아주 복잡한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보통 랙타입의 장비들은 랙 캐비넷에 여러가지 장비들을 모아놓고 사용하기 때문에 일반 유저들이 사용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습니다.(사실 일반 유저들은 거의 접할 일이 없어요~^^)
랙형 장비들은 뮤지션들이나 공연, 녹음실 등에서 주로 사용하게 되지요.

2. 꾹꾹이형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 타입이 바로 꾹꾹이 타입이에요.
랙형의 기능중에 꼭 필요한 기능들을 작은 페달에 모아 놓았기 때문에 사용도 용이하고, 가격도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지요.

게다가 여러가지 이펙터들과 혼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꾹꾹이 타입을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3. 컴팩트형



흔하지는 않지만 가장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스타일이 컴팩트형입니다.

사진의 모델은 L.R.Baggs의 Gig Pro라는 모델이에요.
이 제품은 벨트-클립 스타일이라서 연주시에 허리에 차고 연주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그래서 연주시에 바로바로 톤을 조절할 수 있지요.
특히 A급의 분리회로를 사용해서 내추럴한 사운드와 스위트한 사운드를 동시에 느낄 수도 있습니다.


결론적으로..

프리앰프라는 것은 우리가 앰프를 쓰게 된다면 사용하지 않을 수가 없는 기기입니다.
앰프에 장착이 되어있는 경우도 있고, 좀 더 퀄리티 있는 사운드를 원하시거나 쉽게 톤 메이킹을 하고 싶으신 분이라면 따로 프리앰프를 구매해서 사용하시게 되겠죠.

어떤 경우라도 프리앰프를 통해서 소리가 나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러한 프리앰프의 기능과 사용되는 용도를 알게 되면 확실히 이전보다는 더 나은 퀄리티로 톤을 잡아서 연주를 할 수 있게 되는 것이죠.

톤을 만들어 가는 것에 관심이 있으시거나, 지금과는 다른 급이 있는 사운드로 연주하고 싶으신 분들에게는 프리앰프를 사용해서 연주를 해보시는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저도 사운드에 욕심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프리앰프를 따로 두고 사용하고 있거든요~^^

GIG-PRO
GIG-PRO
- L.R.Baggs의 컴팩트형 프리앰프
- A급의 분리 회로를 사용하여 내추럴한 사운드와 스위트한 사운드를 느낄 수 있습니다.
- 벨트 클립형이라 허리에 찰 수 있어서 확실히 편한 톤 메이킹이 가능합니다.

 

칭스 2011-10-24 (월) 23:23

완전 짱인 정보네요,,

이런데에 별 관심 없었는데,, 그저 다이렉트박스만 알고 있었는데,,

와 점점 더 끌리는데요? ㅎㅎㅎ 감사합니다.

보나 2011-10-25 (화) 10:20
여러가지 장비에 대해 알아가시면서 실력도, 사운드도 업그레이드 되시길 바랄게요~^^
지봉이 2011-10-26 (수) 19:08
잘 몰라서 그러는데 프리앰프랑 디아이랑 같이 물려서 사용할 수도 있는 거겠죠?

보나 2011-10-27 (목) 09:55

네 두개 같이 물려서 사용할 수도 있구요.
요즘엔 프리앰프에 D.I.가 달려있는 제품들도 있어요.

어쿠스틱 전용중에서는 L.R.Baggs나 BBE 제품이 그렇게 나옵니다.
물론 가격은 조금 비싸죠^^;

작은제자 2011-10-28 (금) 20:58

근데 궁금한게 있는데요~
프리앰프의 기능 보면 보통 뭐랄까 저희가 EQ라고 부르는 장치에 잇는것과 같이
bass - middle - treble 기능이 있는거 같은데.. ( 꾹꾹이형에는 FREQ도 있네요~)
그렇게 3가지만 조절해서는 흔히 말하는 "원하는 톤"의 사운드를 만들어내는데의
범위가 좀 좁지 않나요??

보나 2011-10-31 (월) 16:08

제가 글을 쓰면서 한가지 중요한 점을 결론적으로 말씀드리지 못한 것이 있는데요.(이 부분은 다시 수정해 드릴게요~)
프리앰프를 사용하는 것은 단순히 톤만을 위한 것은 아닙니다.

말씀하신대로 톤 조절만을 위해서라면 다른 이펙터 장비들을 통해서도 보완은 가능합니다.
다만 각각의 회사마다 고유의 사운드가 있기 때문에 그 고유의 톤을 원하신다면 원하시는 사운드의 프리앰프를 사용하시면 좋다는 의미에서 톤을 말씀드린거에요

하지만 프리앰프를 사용하는 더 근본적인 이유는 더 좋은 소스의 입력신호를 앰프에 전달해 준다는 부분입니다.
사실 이 이유때문에 프리앰프를 사용하시는 것이 더 중요한 이유입니다.

단순히 톤 메이킹의 차원을 넘어서 사용자가 원하는 톤과 더불에 더 좋은 퀄리티의 입력신호를 전달하기 위해서 프리앰프를 사용하는 것입니다~^^

댓글 입력을 위해서 로그인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기타부품] 사운드에 때깔을 입히는 톤에이드 프리미엄 브릿지핀
- 켄지 | 11-04 | 2738
습도관리를 위한 케이스고르기 +2
- 때근 | 07-08 | 2570
기타줄이 잘 끊어지는 이유? 2. 상하현주를 확인해봅시다! +1
- 때근 | 07-08 | 2872
기타 버징 해결하기 - 스트링볼과 상현주 +1
- 때근 | 07-08 | 2766
기타 버징 해결하기 - 기타줄과 프렛, 코드운지
- 때근 | 07-08 | 3016
기타 버징 해결하기 - 건조한 기타의 버징
- 때근 | 07-08 | 2869
기타 버징 해결하기 - 넥이 휘었을때 +3
- 때근 | 07-08 | 3471
기타줄이 잘 끊어지는 이유? 1. 헤드머신 기둥을 살펴보자.
- 때근 | 07-08 | 2571
[기타부품] 사계절 사용가능한 습도관리용품 +2
- 때근 | 07-08 | 2178
[겨울] 기타습도 관리의 오해와 습도관리법
- 때근 | 07-08 | 2804
[겨울] 기타습도 관리의 개념과 증상
- 때근 | 07-08 | 2192
[겨울] 습도관리.쉽게 해보자 (기타가 건조할 때 생기는 현…
- 때근 | 07-08 | 2527
[여름]통기타 습도관리 방법! (습할 때 기타 관리하기) +5
- 때근 | 07-08 | 2829
투명함이 매력! 투명 픽가드 +13
- 켄지 | 07-12 | 6025
튜너+메트로놈, 만능재주꾼 MCT-400 +6
- 켄지 | 03-12 | 5456
마틴 기타줄의 종류와 시리즈 설명~
- 켄지 | 02-29 | 8380
[기타부품] 헤드머신 돌아가는게 뻑뻑하다면?
- 때근 | 07-09 | 2689
[피크] 피크케이스를 붙이기 좋은 위치는?
- 때근 | 07-09 | 3435
[기타부품] 기타케이블? 마이크케이블? 케이블의 종류와 특성
- 때근 | 07-09 | 3475
[기타부품] 통기타 픽업의 용도와 픽업용어 (통기타 EQ 정복하기!)
- 때근 | 07-09 | 3477
[기타부품] 10mm 패딩, 20mm 패딩이 무슨뜻일까?
- 때근 | 07-08 | 2733
[카주] 카주가 소리가 안난다구요? 카주 수리하는 방법!
- 석구 | 07-09 | 6541
[기타부품] 통기타에도 꾹꾹이를 물려보자 #3 - 프리앰프 사용하기 +6
- 보나 | 10-24 | 7823
[기타부품] 통기타에도 꾹꾹이를 물려보자 #2 - 다이렉트 박스 사용하기 +11
- 보나 | 10-18 | 8509
[기타부품] 통기타에도 꾹꾹이를 물려보자 #1 - 이펙터 알아보기. +16
- 보나 | 10-13 | 7553
[기타부품] 상황에 맞게 스탠드를 사용하자! +3
- 석구 | 06-13 | 5679
[기타부품] 연주를 편하고 정확하게 하고 싶다면?
- 석구 | 06-13 | 4797
[기타부품] 작업시간을 더 빠르게~ 셋팅공구들! +3
- 석구 | 06-12 | 5811
[기타부품] 습도계 믿을 수 있을까? +2
- 석구 | 06-05 | 5819
[기타부품] 계절별 사용가능한 습도관리 용품! +2
- 석구 | 06-04 | 6477
[외관관리] 기타줄을 오래사용하는 방법! +2
- 석구 | 05-31 | 6462
[기타부품] 통기타에게 있어 앰프란? +6
- 켄지 | 05-27 | 9083
[기타부품] 습도관리를 위한 케이스 +4
- 석구 | 05-22 | 5829
[기타부품] 긱백은 무엇일까요?
- 석구 | 05-22 | 5220
[기타부품] 재질별 스트랩의 차이와 특징!
- 석구 | 05-20 | 5945
[기타부품] 스트랩의 구조와 기능은? +1
- 석구 | 05-20 | 6344
[기타줄] 기타줄의 교체시기는 어떻게 될까요? +1
- 석구 | 05-16 | 12796
[기타줄] 기타줄의 종류를 알아보겠습니다!
- 석구 | 05-15 | 7415
[카포] 카포의 종류에 대해~!
- 석구 | 05-14 | 6070
[기타부품] 기능성 튜닝기는 무엇이 있을까요? +2
- 석구 | 05-13 | 4803
[기타부품] 튜닝기의 종류를 알아봅시다!
- 석구 | 05-10 | 5797
[피크] 캐릭터 피크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4
- 석구 | 05-09 | 4869
[피크] 썸피크와 핑거피크에 대해~
- 석구 | 05-08 | 7056
[피크] 피크의 종류는 어떻게 될까? +2
- 석구 | 05-01 | 5677
[피크] 피크의 재질과 모양을 알아보자! +2
- 석구 | 04-24 | 4854
[카주] 신나는 장난감! 카주!
- 석구 | 04-18 | 5256
[기타줄] 기타줄의 두께를 알아봅시다.
- 때근 | 04-18 | 9028
[기타줄] 기타줄 코팅현이냐 비코팅현이냐! +2
- 때근 | 04-18 | 6612
[카포] 카포 사용법에 대해~
- 때근 | 04-18 | 9277
[기타부품] 픽업에 대해 알아보자! +5
- 켄지 | 03-08 | 9278
 1  2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