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기타에 문제 생기면 누구한테 물어 봐야 해?
현재위치 : Home > 어쿠스틱스 > 수리일지 >

수리일지

헤드가 부러진 덱스터 기타
글쓴이 : Charles 날짜 : 2017-07-10 (월) 15:04 조회 : 427


안녕하세요. 통기타이야기의 리페어 담당, 찰스입니다. ^^

글이 많이 올라오진 않고 있지만, 저는 항상 많은 수리들을 하고 있는데요. ㅠㅠ
생각외로 많이 들어오는 수리의뢰가 헤드/넥이 부러진 기타 수리입니다.
오늘도, 헤드가 부러진 기타의 수리입니다.




Dexter의 인기있는 모델인 AD-100S에 커터웨이가 들어가고 픽업이 장착된 모델인 AD-100SCE 입니다.





위에서 보면 금간게 좀 보입니다.






뒤집어서 보면.. 쩍 하고 갈라졌네요. ;; 보통 기타 줄이 걸려있는 상태에서 기타가 뒤로 넘어지면 (후판쪽) 상당히 높은 확률로
헤드나 넥이 부러집니다. 이 글을 쓰고 있는 지금도 두대가 또 수리가 들어와 있네요. ㅎㅎ






수리를 위해 헤드머신을 떼어냅니다. 너트는.. 이미 떨어져 있었습니다. ㅋㅋ






클램프들을 이용해서 수술 부위를 눌러봅니다. 힘이 잘 가해져서 모든 면이 잘 달라붙는지, 접착 전에 확인을 해봐야 합니다.







그리고 갈라진 부위에 충분히 (넘쳐나게) 접착제를 흘려 넣은 다음 다시 누릅니다. 그럼 밖으로 상당히 많이 흘러 나오는데..
굳기 전에 휴지로 다 닦아냅니다. 클램프에도 묻으면 안됩니다. 클램프가 안떨어지면 대참사가 발생하거든요. ㅋㅋㅋ
이 상태로 몇시간을 굳힙니다. 보통 저녁에 붙여놓고 퇴근해서 다음날 작업을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다 굳고 나면 클램프를 제거하고, 혹시 접착제가 덜 들어갔을수도 있을 부분들을 파악해서 조금씩 다시 흘려 넣습니다.
그리고 (제 주무기인) 작업용 칼로, 넘쳐난 채로 굳은 접착제를 조심스럽게 조금씩 베어냅니다. 천천히 해서 이 부분의 원래의
모양을 찾을수 있게 작업합니다.






칼로 다듬은 후엔 사포로 단계별로 살살 밀어서 표면을 부드럽게 만듭니다. 너무 밀면 피니쉬가 벗겨집니다.. ;;
갈라진 부분의 끝선 조각들이 멀쩡히 남아있으면 거의 알아보기 힘들게 접합이 되는 경우도 있지만, 보통 조각이
조금씩 떨어져 나가므로 좀 밝은 색으로 티가 나는 부분이 있습니다. 만져서는 못느끼게 처리는 하지만.. 눈으로는
좀 보이죠. ㅎㅎ






앞면도 좀 깔끔해졌군요. ㅎㅎ






이제 다시 헤드머신을 달고, 너트도 붙입니다.






맡기실 때, 작업 후에 이 줄을 걸어달라고 하셨습니다. Martin사의 코팅현인 Lifespan SP 입니다.







줄을 걸고, 넥 릴리프 조정 등의 간단한 세팅을 거치면 작업 완료!




이렇게 작업을 거치면 헤드/넥이 부러진 기타를 다시 정상적으로 사용하실 수 있게 됩니다.
다시 같은 충격을 가하시면 어쩔수 없이 다시 부러질 수도 있지만, 보통 저희가 사용하는 접착제의
접착력이 상당해서, 수리한 부위가 다시 부러지는 일은 극히 드물고.. 보통은 수리한 곳 옆의 다른 어딘가가
부러집니다. 몇분이 그렇게 다시 가져오신 적이 있지요.. ㅠㅠ


이상 통기타이야기에서 찰스였습니다. 비슷한 상태의 기타를 가지고 계시다면, 문의 주세요! 






'어쿠스틱스'는 통기타이야기의 전문 리페어샵 입니다.
넥이 완전 부러졌어요! 어떡해요. ㅠㅠ
손가락이 너무 아플땐 어떻게 해야 하죠?
1년동안 '안심'하고 기타를 관리받는 원더케어. 세팅 무제한+상품할인까지
▶ 기타수리 상담전화 : 02-762-7434

댓글 입력을 위해서 로그인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1  2  3  4  5  6  7  맨끝
카카오톡으로 문의주세요
02-762-7434